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전력 차단 예방 위한 UPS 중요성 강조해
  • 2023-08-03
  • 신윤오 기자, yoshin@elec4.co.kr

장비 전원 보호 및 산업 현장의 에너지 효율을 높이는 UPS 필요성 대두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한국지사 대표 김경록)가 여름철 전력 차단을 예방하기 위한 ‘무정전전원장치(UPS)’ 사용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디지털 전환의 시대에는 정전 사태를 비롯한 위기에서도 비즈니스의 연속성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IT시스템과 데이터에 의존하고 있는 상황에서, 예기치 않은 전력 차단은 전자 장비의 유지관리 비용 증가, 운영 효율성 및 생산성 저하, 그리고 전체 비즈니스의 수익 감소로 이어진다. 



무정전 전원장치(UPS)는 IT 및 기타 주요 시스템에 중단 없는 백업 전원을 공급하는 장치이다. 갑작스러운 전원공급 중단 시 발생할 수 있는 데이터의 손실을 줄이기 위해 일정 시간 동안 정상적으로 전원을 공급해준다. 또한 정전에 대한 대비뿐만 아니라 전자 제품의 전원 및 서지 보호 기능도 보장한다. 

최근에는 기업의 지속가능성 목표를 달성하고, 에너지 효율을 높이기 위한 ‘친환경 UPS’도 중요한 포인트가 되고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여러 규모의 IT 환경에서 사용할 수 있는 다양한 UPS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갤럭시 V 시리즈(Galaxy V-Series)’는 데이터센터 및 산업용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한 고효율 모듈식 UPS다. 이 제품은 고효율 운영 모드로 최대 99%의 효율성을 제공해 UPS의 전력 소비를 3배 이상 감소해 주는 이컨버전(eConversion) 모드가 적용됐다. 전원 모듈을 추가하거나 교체할 때, 시스템 상시전원 상황에서도 운영자 및 작업자에 대한 안전을 제공하는 라이브스왑(Live Swap) 기능도 지원한다. 중요 전력 요구사항에 부합해 소형부터 대형 상업단지에 적합하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유연한 구성 옵션을 제공해 50kW에서 최대 250kW까지의 전력 용량을 커버하는 3상 UPS ‘Easy UPS’ 모듈형 제품도 출시했다. 해당 제품은 최대 40°C의 온도 환경까지 정격 용량(역률 1.0)에서 작동이 가능하고, 컴팩트한 크기로 최적화된 설치 공간을 보유할 수 있어 병원, 은행 등 상업 시설과 중소 규모의 데이터센터 등 다양한 IT환경에 통합된다. 

가정용 소규모 ‘Easy UPS BVX’ 시리즈

또한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700VA 용량의 작은 크기로 책상 위에도 쉽게 올려놓을 수 있는 가정용 소규모 ‘Easy UPS BVX’ 시리즈도 선보이고 있다. 해당 제품은 배터리 잔량 상태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LED 인디케이터 기능을 갖추고 있으며, 배터리 백업 기능 외에 스파크를 방지하는 서지 보호기 기능, 그리고 220V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AVR 기능도 갖췄다.

한편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UPS는 자체 에코 라벨인 그린 프리미엄 인증을 받아 제품의 환경적 영향을 최소화했으며,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디지털 플랫폼인 에코스트럭처 IT 와 연결된다. 에코스트럭처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시스템의 성능, 품질 및 안전을 최적화할 수 있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시큐어파워 사업부 최성환 본부장은 “디지털화가 강조됨에 따라 전력 공급의 불안정성에 대한 경각심도 커지며 UPS의 수요가 크게 늘어나고 있다”며 “특히 전 세계의 지속가능성을 위한 노력에 발맞춰 슈나이더 일렉트릭도 다양한 지속 가능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갤럭시 V시리즈 UPS에는 에너지 효율을 높일 수 있는 자사만의 특별한 기술이 적용됐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가정용부터 데이터센터까지 다양한 환경에 맞는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어 필요 환경에 적합한 UPS를 선택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네트워크   #부품   #전력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