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탄소배출량 감소 유도하는 글로벌 공모전 수상자 발표
  • 2023-08-16
  • 신윤오 기자, yoshin@elec4.co.kr

‘고그린(Go Green) 2023’ 호텔 에너지 절감 위한 에코스트럭처(EcoStruxure) 연계 아이디어 제안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한국지사 대표 김경록)가 미래를 위한 대담하고 지속 가능하며 스마트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한 글로벌 공모전 ‘고그린(Go Green) 2023’의 국내 결선 수상자를 발표했다.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고그린은 ‘빌딩의 에너지 효율과 자원 순환을 통한 지속가능성’을 주제로, 대학 재학생과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왼쪽부터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박세란 본부장, 최희지(서울여대 3학년), 홍승희(서강대 3학년), 복권민(중앙대 4학년), 성유진(중앙대 3학년)

총 83명의 학생들이 이번 공모전에 참여하였으며, 치열한 경쟁을 통해 3팀(총 10명)이 국내 결선에 올랐다. 국내 결선에는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김경록 대표 및 임원진으로 이루어진 심사평가단이 참가했으며, ▲고객에 대한 이해(15%) ▲솔루션 혁신성(25%) ▲친환경 영향력(25%) ▲재무적 타당성(35%) 등의 심사 기준을 통해 최종 수상자를 선정했다. 

고그린 2023 공모전의 대상은 ‘빌딩 혹은 호텔의 에너지 효율성 증대’를 주제로 아이디어를 구현한 ‘Choux (슈)’ 팀(최희지, 홍승희, 복권민, 성유진)이 최종우승을 차지했다. 

Choux 팀은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loT 기반 솔루션인 ‘에코스트럭처(EcoStruxure)를 호텔과 연계해 ‘스마트 호텔 구축을 위한 솔루션을 제안했다. 고객들은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체크인하고, 앱을 통해 객실 내의 온/습도를 제어할 수 있고, 에코스트럭처를 통해 에너지 사용량을 확인하고 제어할 수 있다. Choux팀은 에너지 사용량에 따라 재정적인 인센티브를 제공해 탄소배출량 감소를 유도해 호텔의 에너지 효율성 향상시켰다는 평가를 받았다.

국내 우승팀에게는 최종 상금 200만원 및 인턴십 기회가 주어지며, 오는 9월 열리는 동아시아 결선 진출 및 준비 과정에서 슈나이더 일렉트릭 전문가의 멘토링이 제공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김경록 대표는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지난 13년간 고 그린을 통해 미래 인재들이 대담한 아이디어를 자유롭게 제안하고, 이를 실현가능한 아이디어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왔다”며 “올해도 뛰어난 역량을 갖춘 인재들이 참여해 뜻깊은 시간이었다. 올해 우승팀은 호텔의 에너지 효율성 증대를 위해 투숙객의 입장에서 다양한 시각으로 분석하였으며 실현 가능성까지 고루 반영하여 솔루션을 제시하였다”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소프트웨어   #스마트팩토리   #전력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