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옴 그룹, 말레이시아 신규 공장 준공으로 아날로그 IC 생산 강화
  • 2023-10-13
  • 신윤오 기자, yoshin@elec4.co.kr

절연 게이트 드라이버를 생산할 예정

로옴(ROHM) 주식회사는 말레이시아의 제조 자회사인 ROHM-Wako Electronics (Malaysia) Sdn. Bhd. (이하, RWEM)에 건설한 신규 생산동이 완성되어, 준공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RWEM은 지금까지 다이오드, LED 등 소신호 디바이스를 중심으로 생산해왔지만, 신규 생산동에서는 아날로그 IC의 주력 상품 중 하나인 절연 게이트 드라이버를 생산할 예정이다.
 
RWEM은 2024년 1월에 사명을 「ROHM Electronics (Malaysia) Sdn. Bhd.」로 변경한다. 준공식에서는 사명 변경 발표식도 실시했다.  
(오른쪽부터) 로옴 와코 주식회사 명예 회장 Yosuke Yoshioka, 로옴 주식회사 대표이사 사장 Isao Matsumoto, ROHM-Wako Electronics (Malaysia) Sdn. Bhd. 대표이사 사장 Hideki Hashimoto

 
절연 게이트 드라이버는 IGBT나 SiC와 같은 파워 반도체를 최적으로 구동시키기 위한 IC로, 전기자동차 및 산업기기의 저전력화와 소형화를 실현함에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기 때문에 수요의 확대가 기대되는 제품이다. 

이번에 생산 능력 강화를 도모함과 동시에 BCM (사업 계속 매니지먼트)의 관점에서 아날로그 IC 생산 공장의 다거점화를 추진하기 위해 RWEM에서 처음으로 IC의 생산을 개시한다.

신규 생산동은 다양한 에너지 절약 기술을 활용한 설비를 도입하여, 환경 부하 경감(기존 대비 CO2 약 15% 삭감 전망)에 집중한다. 이와 동시에, 최신의 각종 재해 대책을 도입함으로써 BCM 체제를 한층 더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향후 제조 장치를 도입하고 2024년 10월부터 가동 예정으로, RWEM 전체의 생산 능력은 최종적으로 약 1.5배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앞으로도 로옴 그룹은 시장의 상황을 신속히 파악하여 중기 경영 계획을 바탕으로 생산 능력 강화를 추진함과 동시에 BCM 대책을 철저하게 실시하여 고객에 대한 안정 공급을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반도체   #부품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