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TI,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함께 사회문제 해결형 비즈니스 모델 만들 것
  • 2021-03-30
  • 신윤오 기자, yoshin@elec4.co.kr

차세대 교통, 스마트 시티 등 융합R&D 및 성과확산 추진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이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AICT)과 사회문제 해결 및 융합기술 활성화를 위해 R&D, 인력교류 등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ETI와 AICT는 이번 협약을 통해 ▲ 사회문제 해결형 연구과제 기획 및 수행 ▲ 자율주행, 스마트시티, 소재 부품 장비 등 첨단융합기술 활성화 및 성과확산 ▲ 연구인력 상호교류 등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KETI는 스마트시티, 모빌리티, 로봇, 에너지, 헬스케어, XR미디어 등 도시, 산업, 공공, 생활 다방면에 응용 가능한 기술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다. 또한 시험·인증, 기술자문, 실증인프라 제공 등 중소기업 사업화 지원 경험이 풍부한 기업친화형 공공연구기관이다.

AICT는 경기도와 서울대가 공동으로 설립한 국내 최초 관학 융합기술 전문연구기관으로, 판교 제로시티 자율주행, 시흥 스마트시티 프로젝트 및 경기도 소재·부품·장비 자립화 연구지원사업 수행 등 융합과학기술을 기반으로 지역사회 문제 해결에 힘쓰고 있다.

KETI 김영삼 원장은 “KETI는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추적, 생활공기질 향상을 위한 에어가전 산업육성 및 자율주행 기술개발 등 첨단 IT기술을 활용해 사회적 이슈에 대응하고 국민 생활을 개선하는데 앞장서 왔다”며 “이번 MOU가 도시·산업융합 기술개발에 특화된 AICT의 노하우와 KETI의 첨단 기술력을 결합해, 사회문제 해결형 비즈니스 모델 창출의 기폭제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