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SH, 지멘스 심센터 STAR-CCM+ 사용해 유체 역학 해석한다

  • 2018-04-26
  • 박종배 기자, jbpark@elec4.co.kr

심센터 STAR-CCM+는 팀센터나 NX, 테크노매틱스(Tecnomatix) 등 다른 도구와 원활히 통합
간소화된 프로세스를 통해 나올 수 있는 새로운 혁신적 설계에 대한 기대


지멘스 PLM 소프트웨어는 유럽 최대 가전 제조업체인 BSH Hausgerate GmbH가 전산유체역학(CFD) 해석 역량을 보완하기 위해 지멘스 심센터(Simcenter) STAR-CCM+ 소프트웨어를 채택했다고 밝혔다. 심센터 포트폴리오의 일환인 STAR-CCM+는 CFD 중심의 멀티피직스(multiphysics) 시뮬레이션 도구로, 단일 엔드-투-엔드 환경에서 고유한 방식으로 지능형 설계 탐색과 다양한 물리를 통합한다.
 

BSH는 심센터 STAR-CCM+를 사용해 제품의 거동을 해석하고 탐색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개발 프로세스 초기부터 데이터에 입각한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다. 또한, 설계 프로세스 초기부터 시뮬레이션 데이터에 액세스 할 수 있어 제품 혁신을 주도하고 보다 신속한 제품 개발이 가능하다.

 우베 톤치(Uwe Tontsch) BSH 제품 수명주기 관리(IT) 총괄은 “심센터 STAR-CCM+를 채택하면 제품 개발 프로세스를 가속화 할 수 있다는 분명한 장점이 있다. 특히 향후 비즈니스 확대를 지원할 목적으로 디지털 트윈을 구현할 때 그렇다. BSH 사업부는 CFD 해석으로 개발 초기에 제품을 시뮬레이션 해 제품 개발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고객에 더 큰 가치를 지닌 향상된 제품을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심센터 STAR-CCM+는 전처리/후처리 작업과 모든 CFD 관련 분야 및 솔버(Solver)를 위한 최신 단일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BSH는 심센터 STAR-CCM+를 사용해 의사 결정 시 얻을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이점으로 유용성(usability)을 꼽았다. 특히 BSH는 심센터 STAR-CCM+의 효율적인 전처리 기능을 사용해 자사 제품용CFD 해석을 확대하려는 계획을 갖고 있다. BSH는 또한 지멘스 팀센터(Teamcenter) 포트폴리오를 사용해 자사의 글로벌 제품 수명주기 관리(PLM) 시스템을 운영한다. 팀센터는 심센터 STAR-CCM+와 같은 도구와 쉽게 통합될 수 있는 솔루션이다.

지멘스 디지털 팩토리 사업부에 속한 지멘스 PLM 소프트웨어는 업계 디지털 혁신을 주도하는 글로벌 소프트웨어 솔루션 제공 업체로, 제조사들이 혁신을 실현할 수 있는 새로운 기회를 창출한다. 미 텍사스주 플레이노(Plano)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전 세계 약 14만 고객을 보유한 지멘스 PLM 소프트웨어는 다양한 규모의 기업과 협력하며 아이디어가 실현되는 방식, 제품이 실현되는 방식 및 운영 제품 및 자산이 사용되고 이해되는 방식을 혁신한다. 지멘스 PLM 소프트웨어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를 통해 찾아볼 수 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