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맞춤’ 디자인, 스마트워치 수상

  • 2018-04-09
  • 신윤오 기자, yoshin@elec4.co.kr

LG유플러스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 세계무대에서 인정 받아
‘2018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제품 디자인 부문에서 본상 수상

 
LG유플러스의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가 디자인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2018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dot design award)’에서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가 본상을 수상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디자인상을 수상한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는 본체와 시계줄이 분리 가능한 모듈형 디자인으로 아이들 생활 환경에 맞게 시계타입이나 목걸이타입으로 변경 가능하도록 사용성을 높이고, 아이들이 사용하는 제품인 만큼 모서리를 모두 둥글게 하고 부드러운 실리콘 재질을 사용하여 안전하게 착용할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또한 LG유플러스는 카카오프렌즈(대표 권승조)와 협업하여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인기 있는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를 제품 곳곳에 다양한 표정으로 위트 있게 적용해, 아이들이 처음 접하는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대해 거부감 없이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했다.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에 어린이 전용 웨어러블 디바이스 특성에 적합한 ‘어린이맞춤’ 디자인을 적용한 점이 이번 공모전에서 심사위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시계타입이나 목걸이타입으로 변경 가능하도록 사용성 높여

이 외에도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는 업계 최초로 AI 서비스에 ‘아이 목소리’를 적용한 ‘어린이용 음성 인터페이스’가 제공되고, 어린이용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있어 필수적인 자녀 안전을 위한 부모와 자녀의 상시 연결성도 최적화되어, 제품 전체의 UX(User Experience)가 타겟 고객에 특화되도록 고안되었다. 
 
LG유플러스 김지혁 UX센터장은 “이번 공모전에서 타겟 고객에 최적화한 제품 디자인으로 좋은 심사결과를 받았다”며 “앞으로도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처럼 아이들 눈높이에 특화된 UX를 지속 연구하고 발전시켜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는 ▲기본적으로 제공하는 음성통화·문자·주소록 기능 ▲’U+가족지킴이’ 앱과 연동한 자녀 보호·안전확인 서비스 ▲AI 기반의 음성제어, 일상대화, 한영사전, 날씨 서비스 ▲라이언·어피치 등 온 가족이 모두 좋아하는 카카오프렌즈 인기 캐릭터 디자인 ▲스쿨모드, 게임, 일정 관리, 방수·방진 기능 등을 제공하며, 전국 LG유플러스 매장 및 온라인몰 ‘U+ Shop’에서 구매할 수 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