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DS테크놀로지, 방산분야 망분리 보안사업 위해 이노티움과 업무협약 체결

  • 2017-01-11
  • 박종배 기자, jbpark@elec4.co.kr

융합 솔루션 전문기업인 MDS테크놀로지가 데이터 보안업체인 이노티움(대표 이형택)과 방산분야 망분리 보안사업에 대해 공동 협력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MDS테크놀로지는 물리적 망분리를 위해 국산 망분리 전용 미니PC인 ‘테트라(Tetra)’를 공급하고 이노티움은 외부 유출자료를 추적/보호/원격 폐기하는 ‘엔파우치’를 공급하여 방산분야에서 협력하기로 한 것이다.

작년에는 북한과 제3국발(發) 해커가 국내 방산업체를 대상으로 여러 차례 해킹을 시도하였고, 최근 군보안 관계자는 3년간 해킹 피해로 약 10만 건 이상의 방산 자료가 유출됐다고 밝힌 바 있다.

 

취약한 국내 방산기술 보호를 위해 ‘방위산업기술보호법’이 2015년 12월 29일 제정되고, 이 법의 시행령 및 시행규칙이 지난해 6월 30일부터 발효되었다. 따라서 방위사업청장에 의해 지정된 방산기술을 보유하거나 연구개발을 수행하는 기관은 망분리를 포함한 방산기술 보호체계를 구축해야 한다.

이에 양사는 방산분야의 중요한 기술을 사이버테러 및 해킹 공격으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국방부에서 발표한 ‘망분리 시스템 보안관리 지침’에 따라 방산업체 망분리 보안사업에 대해 공동 협력하기로 한 것이다.

양사는 방산업체를 대상으로 방위산업기술보호법에 따른 보안교육 및 보안사고 사례를 전파하고, 망분리 구축 컨설팅 및 시스템 구축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망분리 보안세미나 개최뿐만 아니라 업무망과 인터넷망 간 분리에 필요한 제품을 공동 마케팅하기로 하였다.

MDS테크놀로지 장명섭 대표는 “정보통신기술 인프라가 발달한 우리나라는 방산 정보보안 측면에서 많은 위협에 노출되어 있다”며 “망분리 보안 사업에 적극 협력하여 국가 기밀인 방산정보를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홈페이지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