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가장 많이 지출하는 웨어러블 디바이스는
  • 2019-12-04
  • 신윤오 기자, yoshin@elec4.co.kr

전세계 소비자, 내년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520억 달러 지출

가트너(Gartner)가 발표한 2020년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대한 소비자 지출 전망에 따르면, 2020년 최종 사용자들은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총 520억 달러를 사용하며 2019년보다 27% 더 많은 금액을 지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2019년 전세계 웨어러블 디바이스의 최종 사용자 지출액은 410억 달러에 이를 전망이다.

최종 사용자들은 스마트워치와 스마트 의류에 가장 많은 지출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두 디바이스 부문의 지출은 2020년에 각각 34%, 52%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가트너의 책임 연구원인 란짓 아트왈(Ranjit Atwal)은 “스마트워치 부문으로 유입되는 많은 사용자들이 손목밴드를 스마트워치로 교체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브랜드 선두주자인 애플워치와 삼성 갤럭시 워치가 프리미엄 가격 정책을 내세우고 있는 반면 샤오미, 화웨이 등의 저가 업체들은 보다 저렴한 가격의 스마트워치로 고가 제품들과 균형을 맞출 것이다. 가트너는 2020년에서 2021년 사이 스마트워치의 평균판매단가(ASP)가 4.5% 하락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2020년에 8,600만 대의 스마트워치, 7,000만 대의 이어웨어 디바이스가 출하되면서 출하량에 있어서는 스마트워치와 이어웨어 디바이스가 선두에 설 것으로 예상된다. 애플(에어팟), 삼성(갤럭시 버즈), 샤오미(에어닷), 보스(사운드 스포츠)와 더불어 아마존까지 이어웨어 웨어러블 시장에 진입해 경쟁이 치열하다. 뉴히어라(Nuheara), 마이크로소프트(MS), 스타키(Starkey) 등 기타 경쟁 업체들은 향상된 음질을 제공하고 의사의 처방 없이도 청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디바이스를 선보이는 등 수요를 이끄는 매력적인 제품을 내놓고 있다.

저가 스마트워치 간 경쟁 심화

웨어러블 디바이스 사용률 증가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요인 중 하나는 웨어러블 시장에 입문하는 새로운 사용자들이다. 그 외 요인으로는 향상된 센서 정확도, 디바이스 소형화, 개선된 사용자 데이터 보호 등을 꼽을 수 있다.

디바이스 업체들은 더 작고 더 스마트한 센서에 집중할 것이며,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내장된 센서들은 점점 더 정확한 판독 능력을 갖춰 보다 많은 사용 사례를 구현할 것이다.

소형화는 스마트 의류에도 큰 이점을 가져올 것으로 보인다. 소형화 기술이 고도화되면서 디바이스 업체들은 사용자들의 눈에는 거의 보이지 않는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수면 및 건강 상태 추적 센서를 통합시킬 수 있게 됐다. 가트너는 소형화 기능의 발전으로 2023년에는 웨어러블 디바이스 10개 중 1개는 사용자의 눈에 잘 보이지 않을 만큼 작을 것으로 전망한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본 기사의 전문은 PDF문서로 제공합니다. (로그인필요)
다운로드한 PDF문서를 웹사이트, 카페, 블로그등을 통해 재배포하는 것을 금합니다. (비상업적 용도 포함)
 PDF 원문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