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스마트시티 위한 글로벌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 2019-11-08
  • 신윤오 기자, yoshin@elec4.co.kr

올해로 10주년 맞이하는 엔지니어링 및 비즈니스분야 글로벌 공모전

슈나이더일렉트릭(한국지사 대표 김경록)이 11월 15일까지 글로벌 공모전 ‘고 그린 (Go Green 2020)’의 신청을 진행한다.

개최 10주년을 맞이한 슈나이더일렉트릭의 글로벌 공모전 ‘고그린 (Go Green 2020)’ 은 효율적 에너지 관리가 이루어진 스마트 도시를 위한 대담한 아이디어 및 혁신적인 솔루션을 찾기 위해 마련됐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의 ‘고그린 (Go Green 2020)’ 은 전 세계 엔지니어링 및 비즈니스 분야 대학생 및 대학원생 대상의 주요 이벤트로 자리매김했다. 글로벌 공모전인만큼 신청부터 제작, 발표까지의 모든 과정은 영어로 진행된다.



이번 주제는 효율적인 에너지 관리가 이루어진 스마트 시티 구현을 위한 ‘지속 가능한 에너지 (Sustainability & Access to Energy)’, ‘미래형 빌딩•주택(Buildings of the Future)’, ‘미래형 공장(Plants of the Future)’, ‘미래형 에너지 그리드 (Grids of the Future)’ 총 4 가지이다. 지원자들은 이 중 한가지 분야를 선택해 에너지 관리 제안서를 작성하면 된다.

팀은 국적과 전공을 불문하고, 학부 2년이상 및 대학원에 재학 혹은 휴학 중인 2명의 학생이 1팀 구성으로 각 팀에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인재상인 다양성과 포용성 (Diversity& Inclusion)에 따라 최소 1명의 여성을 포함해야 한다.

11월 15일까지 참가 등록 후 12월 15일까지 최종 아이디어 제출

1차 접수 방법은 11월 15일까지 별도로 마련된 슈나이더일렉트릭 고그린(Go Green 2020) 신청 페이지 (https://bit.ly/31zp321)를 통하여 받고 있으며, 슈나이더일렉트릭은 1차 등록을 진행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Q&A 세션을 제공해 참가자들의 궁금증을 해소할 예정이다. 이후 최종 제안서는 12월 15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국내 결선은 내년인 2020년 2월에 진행되고, 글로벌 결선은 6월 3-4일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글로벌 행사인 ‘이노베이션 서밋’이 진행되는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릴 예정이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한국 최종 우승팀에게 장학금 500만원을 지원하고 모든 과정을 거쳐 선발된 최종 글로벌 우승팀에게는 보스턴 투어 및 슈나이더 일렉트릭 이노베이션 허브 방문 기회와 MIT 및 그린타운 연구소 탐방 기회를 제공한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