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티넷, 지능형 엔드포인트 보안 기업 인수

  • 2019-11-01

실시간 자동 감지 및 대응 기능을 갖춘 통합 보안 포트폴리오 강화

포티넷코리아(대표 조원균)는 본사가 오늘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에 본사를 둔 지능형 엔드포인트 보안 전문기업(비상장 기업) ‘엔실로(enSilo)’의 인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포티넷은 이번 인수를 통해 포티넷 보안 패브릭(Fortinet Security Fabric)을 더욱 강화하는 것은 물론, 지능형 엔드포인트 보안 기능을 통해 보다 강력한 엔드포인트 및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을 갖추게 되었다. 

모든 규모의 기업 및 서비스 제공업체들은 이번 포티넷과 엔실로(enSilo)의 결합을 통해 보다 강력한 솔루션을 제공받게 될 것이다. 포티넷은 엔실로(enSilo)의 EDR(Endpoint Detection and Response, 엔드포인트 위협탐지 및 대응) 기술을 FortiSIEM 솔루션, 포티인사이트 UEBA(FortiInsight UEBA, user entity behavior analytics, 사용자 엔티티 행동 분석) 기능 및 FortiNAC 솔루션에 통합하여 고객에게 추가적인 보안효과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두 기업의 결합을 통해 기업들은 그들의 환경 내에서 네트워크, 사용자, 호스트 활동을 엄격하게 조정하고 동적으로 제어할 수 있으며, 보다 우수한 엔드포인트 가시성을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 마찬가지로, 보안관제서비스제공업체(MSSP)들은 이 같은 통합의 모든 가치를 누리면서 포괄적이고 효율적인 관리형 탐지 대응(MDR: Managed Detection and Response)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네트워크 속도로 지능적인 위협을 차단할 수 있도록 보안과 네트워크 통합하고 조정해야"

엔실로는 인수 이전에 이미 포티넷 보안 패브릭-레디(Fortinet Security Fabric-ready) 파트너로서 기업들이 악의적인 공격을 탐지, 조사, 해결하는 시간을 크게 줄여주는 추가 탐지 기능 및 실행 레이어(계층)을 제공하면서, 포티게이트 차세대 방화벽(FortiGate Next-generation Firewalls), 포티샌드박스(FortiSandbox), 포티SIEM(FortiSIEM), 포티클라이언트 패브릭 에이전트(FortiClient Fabric Agent)를 보완해왔다.

엔실로의 설립자이자 CEO인 로이 캣모어(Roy Katmor)는 “엔실로와 포티넷은 고객의 가장 어려운 과제를 해결하고 엔드포인트와 해당 데이터 및 운영을 보호하고자 하는 비전을 공유하고 있다. 이제 엔실로의 지능형 엔드포인트 보안 및 대응을 위한 특허 받은 접근방식을 포티넷의 광범위한 보안 포트폴리오에 통합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포티넷의 설립자겸 CEO인 켄 지(Ken Xie)는 “네트워크 속도로 지능적인 위협을 차단할 수 있도록 보안과 네트워크를 통합하고 조정해야 한다. 포티넷은 엔실로 인수를 통해 ‘포티넷 보안 패브릭(Fortinet Security Fabric)’에 자동화된 실시간 탐지, 보호, 대응 기능을 추가함으로써 엔드포인트 및 해당 엣지 데이터를 보다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