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보, 국제 표준 ‘가정용 IoT’로 한국시장 공략

  • 2018-07-04
  • 신윤오 기자, yoshin@elec4.co.kr

와이파이의 아버지’ 케이스 링크스 방한

RF 솔루션 기업인 코보(Qorvo)가 신제품을 들고 국내시장을 본격 공략한다.

코보의 무선연결사업단 총괄사업단장이자 Wi-Fi의 창시자로 불리는 케이스 링크스(Cees Links) 단장은 지난 6월 7일 방한해 IoT, 스마트 홈 및 Wi-Fi 인프라를 위한 새로운 솔루션을 공개했다.



케이스 단장은 802.11ax Wi-Fi 표준을 이용한 가정용 분산형 Wi-Fi 인프라의 개념을 구체적으로 설명하며 미래형 라이프스타일의 혁신을 예고했다. 오늘날 ‘서비스’에 더 가까워진 IoT는 에너지 소비 효율화, 접근 제어, 보안, 홈 모니터링, 조명, 홈 케어 등 다양한 홈 서비스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확대되고 있다.

이러한 새로운 서비스는 사용자의 활동을 모니터링하는 센서와 자동화된 홈 애플리케이션(온도 조절, 홈 모니터링, 조명 제어 시스템, 가전기기 제어, 침입 감지 등)을 결합하여 모든 것을 하나의 애플리케이션으로 통제한다. 사용자는 더 이상 많은 애플리케이션을 가지고 있을 필요가 없으며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을 이용하여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이 스마트 서비스는 배터리 수명이 긴 센서들을 집안 곳곳에 전략적으로 배치함으로써 고령자들이 독립적으로 오랜 기간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Wi-Fi 출력 최대화하는 동시에 효율성 최적화

가정 내 인프라(infrastructure)는 스마트 홈을 현실화하는 핵심기술이다. 코보가 공개한 분산형 Wi-Fi 네트워크 기술은 와이파이 메쉬(Wi-Fi mesh)로도 알려져 있으며 방마다 설치된 포드(Pod)를 통해 가정의 거실, 욕실, 주방 등 집안 곳곳에 Wi-Fi 신호를 전파한다. 한 걸음 더 나아가 이 포드(Pod)들은 블루투스, 지그비(Zigbee) 같은 IoT 통신 표준을 탑재하여 단일 인프라(infrastructure)를 구축할 수 있으며, 802.11ax Wi-Fi 표준을 이용한 이 솔루션은 크기와 비용은 줄이고 속도와 용량을 향상시켜준다.

코보(Qorvo)의 Wi-Fi 솔루션은 Wi-Fi 신호의 출력을 최대화하는 동시에 효율성을 최적화하고 전력 소비를 절감시켜준다. 이 솔루션은 Wi-Fi 프론트 엔드 모듈(FEMs), BAW 필터 및 전력 증폭기를 내장하고 있다.

케이스 단장은 “IoT 라이프스타일 시장은 세계적으로 엄청난 속도로 성장하고 있으며 코보(Qorvo)가 그 중심에 서 있다는 것을 매우 자랑스럽게 여긴다”며, 또한 “802.11ax 기술로 진화한 가정 내의 분산형 Wi-Fi 인프라(infrastructure)는 스마트 홈의 미래라고 생각한다. 우리는 한국 파트너사들과 협력하여 한국 소비자들의 더 나은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솔루션을 제안할 것”이라며 코보의 성공적인 한국시장 진출을 기대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