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어린이 전용 스마트폰 ‘쿠키즈 미니폰’ 출시

  • 2018-03-06
  • 박종배 기자, jbpark@elec4.co.kr

스마트폰 중독, 유해물 노출 위험 차단
전용 메신저 탑재, 교육, 안전 기능도 탑재

스마트폰 중독과 유해물 노출 위험을 원천 차단한 어린이 전용 스마트폰이 다양한 교육, 안전 기능을 지원하는 ‘쿠키즈 미니폰’과 전용 요금제를 6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미취학 아동과 초등학생 등을 위한 워치형 키즈폰인 ‘쿠키즈워치 준(JOON)’ 시리즈를 매년 출시하며 어린이 전용 폰 시장의 강자로 자리매김해 왔다. 이번엔 워치형 키즈폰보다 스마트폰을 선호하는 초등학생 고객과 부모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쿠키즈 미니폰’을 새롭게 선보였다.
 
‘쿠키즈 미니폰’은 스마트폰 중독과 유해물 노출에 대한 부모의 걱정을 적극 반영했다. 먼저 인터넷 웹서핑과 애플리케이션 스토어를 차단했다. 메신저는 카카오톡 대신 전용 메신저인 ‘미니톡’을 제공해 유해 링크 연결로 인한 위험은 차단하면서 친구들과는 원활히 소통할 수 있게 했다.
 

디자인은 스마트폰을 갖고 싶어하는 어린이의 마음을 반영했다. 대형 화면 대신 어린이 손에 딱 맞는 바(bar) 형 스마트폰 디자인에 마블과 디즈니의 인기 캐릭터를 입혀 기존 스마트폰과 차별화를 꾀했다. 색상은 레드(아이언맨), 블랙(미키 마우스), 화이트(미키 마우스) 등 3종이다.

또한 다양한 교육 기능도 갖췄다. 외국어 공부에 유용한 ‘네이버사전’과 번역 서비스 ‘파파고’를 탑재했고 시청각 학습에 필요한 MP3및 동영상 재생 기능을 지원한다. 통화, 문자메시지, 알람, 메모, 음성녹음, 계산기, 카메라 등도 두루 이용할 수 있다.

안전 기능도 챙겼다. ‘쿠키즈 미니폰’을 이용하는 어린이 고객은 부모에게 위치를 실시간 공유할 수 있으며 음량 하단 키를 5초간 누를 시 SOS 메시지도 전송할 수 있다. 손전등 기능도 탑재해 어두운 길을 지날 때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범퍼케이스 목걸이와 액정보호 필름을 제공해 분실과 파손의 우려도 낮췄다.

기존 키즈폰 고객, 제휴 카드 고객은 추가 혜택

SK텔레콤은 ‘쿠키즈 미니폰’ 출시와 함께 전용 요금제도 선보인다. 요금은 월 1만 5,400원(VAT 포함)으로, 기존 만 12세 이하 어린이 전용 요금제 ‘쿠키즈 스마트(월 1만 9,800원, VAT 포함)’보다 4,400원 저렴하다. 기본 데이터 300MB제공(초과 시 400kbps 이하 속도로 계속 이용 가능), 망내 지정 2회선 음성통화 무제한 제공(그 외 50분 제공)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기존 키즈폰 고객을 위해선 특별한 혜택을 마련했다. SK텔레콤은 3월 31일까지 기존 ‘쿠키즈워치 준’ 시리즈 이용 고객이 기기 변경 및 약정 가입 시 6개월간 매월 50% 요금할인을 제공한다. 6개월간 총 할인 금액은 4만 6,200원에 달한다. 제휴카드 혜택도 준비했으며 3월 31일까지 ‘하나 비바 E 체크카드’를 발급받아 통신요금 자동 이체를 설정하면 10만 원의 캐시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쿠키즈 미니폰’ 개통 고객 대상 이벤트도 실시된다. 3월 31일까지 개통 후 이벤트에 응모한 고객 중 선착순 1만 명에게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예매권을 1인당 2매씩 제공한다. 또한 추첨을 통해 총 5가족(4인 기준)에게 상하이 디즈니랜드 테마파크 여행권(400만 원 상당)을 증정한다. 이벤트 기간은 4월 3일까지로 별도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응모할 수 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