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레노버, 더 스마트해진 투인원 노트북 ‘믹스 520’ 출시

  • 2017-12-12
  • 박종배 기자, jbpark@elec4.co.kr

- 인텔 최신 8세대 쿼드 코어 프로세서 탑재로 최대 40% 빠르게 작업 가능
- 9.9mm의 슬림한 디자인 및 880g의 가벼운 무게로 휴대성 극대화


한국레노버(대표이사 강용남)는 인텔의 최신 8세대 코어 i7-8550U 프로세서를 탑재해 더욱 스마트해진 투인원(2-in-1) 노트북 ‘믹스 520(Miix 520)’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믹스 520은 본체와 키보드가 분리 가능한 투인원 노트북으로 언제 어디서나 최적의 업무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최신 8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해 7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대비 40% 빨라진 속도로 문서 편집은 물론 비디오 편집 작업도 가능하다. 또한, 256GB의 넉넉한 용량을 가진 PCIe SSD를 탑재하였으며, DDR4 8GB 2133MHz 램을 통해 기존보다 33% 이상 빠른 속도와 높은 전력 효율을 제공해 안정적인 멀티태스킹을 지원한다. 

 
윈도우 10 운영체제를 탑재한 믹스 520은 레노버 액티브 펜 2(Active Pen 2)를 지원한다. 블루투스가 장착된 액티브 펜 2는 4,096 필압으로 감도가 뛰어나 보다 세세하고 자연스러운 터치가 가능하다. 또한, 256개의 스테인리스 강철 소재 부품으로 견고하게 제작된 듀얼 워치밴드 힌지는 최대 160도까지 사용자가 원하는 각도로 조절이 자유롭다. 이를 통해 그림을 그리거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적거나, 프레젠테이션 작업을 할 때 언제든지 뛰어난 작업 환경을 제공한다.

태블릿 모드 기준 두께 9.9mm로 매우 슬림하며, 무게 또한 880g으로 뛰어난 휴대성을 자랑한다. 모던한 일체형 알루미늄 합금 바디로 제작된 외형은 세련된 디자인과 함께 견고함을 선사한다. 특히 12.2인치 화면에 풀 HD LED(1920x1200) 광시야각 멀티터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하여 어느 각도에서도 선명하고 생동감 있는 화면을 제공하며, 크리에이티브 작업이나 고화질 영화 감상 등에 최적화되어 있다.

믹스 520은 더욱 편리해진 타이핑 환경을 제공한다. 인체 공학적 화면 보호 키보드로 기존 탈착형 키보드의 오른쪽 ‘Shift(시프트) 키’가 길어졌으며, 1.5mm의 키 간격으로 더욱 손쉽게 타이핑할 수 있다. 또한, 어두운 곳에서도 원활한 작업이 가능하도록 백라이트 키보드를 제공하며, 정밀한 사용이 가능한 터치패드는 편의성을 강조했다.

선택사양으로 제공되는 지문인식기는 윈도우 헬로(Windows Hello)로 2초 이내에 로그인할 수 있다. 기존에 암호를 입력하는 방식보다 3배 빠르며, 간단하고 안전하다. 각 로그인이 3중으로 보호 되도록 설계되어 지문 정보 등이 노출될 위험을 방지한다. 또한, 최대 3배 빠른 기가 스피드 무선랜인 WiFi 802.11A/C를 장착해 언제 어디서나 빠른 속도로 인터넷에 접속할 수 있다.

한편, 한국레노버는 믹스 520 출시를 기념해 예약 구매자 선착순 100명에게 레노버 정품 슬림 파우치를 증정한다. 또한, 믹스 구매자 전원에게는 믹스 520 액정보호필름이 제공된다.

한국레노버 강용남 대표는 “레노버 믹스(Miix) 시리즈는 언제 어디서나 업무를 수행하고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는 투인원 PC 제품군이다. 특히, 이번에 출시한 믹스 520은 인텔의 최신 8세대 쿼드 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해 성능은 더욱 업그레이드되었으며, 얇고 가벼운 무게감으로 휴대성까지 강조하였다”라며, “새로운 믹스 520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최적의 작업 환경을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홈페이지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