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게이트, 데이터의 미래를 내다보는 ′Data Age 2025′ 백서 발표

비즈니스의 성공에 있어 데이터 활용의 중요성 점차 커져
  • 2017-04-04 오후 1:45:10
  • 박종배 기자, jbpark@elec4.co.kr

씨게이트 테크놀로지(Seagate Technology plc)가 데이터 시대의 미래를 가늠해볼 수 있는 백서를 발간하며 전 세계 데이터의 총량이 2025년까지 현재보다 10배 증가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이와 함께, 씨게이트는 향후 수년 동안 기업은 데이터 증가를 이끄는 메가트렌드에 집중하고, 데이터의 생성, 수집, 활용 및 관리에 이르기까지 데이터의 미래 가치에 중점을 맞춰 기업 운영을 재조정해야 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씨게이트가 의뢰한 IT 시장조사기관 IDC의 백서 'Data Age 2025'에 따르면 2025년까지 전 세계 데이터의 양은 163 ZB까지 늘어날 전망이다. 이는 지난 10년 동안 ‘아날로그 데이터의 디지털화’를 중심으로 한 데이터의 흐름이 앞으로는 ‘가치 있는 데이터’ 중심의 시대로 변하는 것을 의미한다고 해당 백서는 전했다. “Data Age 2025” 백서가 정의하는 가치 있는 데이터란 우리의 일상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는 데이터(Life Critical Data)로, 2025년 데이터 시대에는 이러한 핵심 데이터가 일반 소비자와 정부, 그리고 기업에서 어떻게 생성, 활용 및 관리되는지가 가장 중요해진다. 씨게이트의 'Data Age 2025' 백서에 따르면 소비자와 기업이 다양한 기기 및 클라우드를 통해 생산, 공유 및 사용하는 데이터는 기존 예상치를 뛰어넘는 증가세를 보일 전망이다.

 

또한, 씨게이트와 IDC의 'Data Age 2025' 백서에 따르면, 과거에는 데이터의 대부분을 소비자가 생산했던 것에 비해 2025년에는 전체 데이터의 60%가량이 기업에 의해 생성될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기업 리더들은 풍부한 데이터와 그에 대한 분석을 기반으로 새롭고 독창적인 사업 기회를 포착할 수 있어야 하며, 이를 위해 데이터를 어떻게 수집하고 활용하며 보관할지에 대한 전략적인 선택을 해야 할 것이라고 해당 백서는 전했다.

'Data Age 2025' 백서는 또한 사실상 모든 기업이 데이터에서 파생되는 트렌드의 영향을 받게 되며, 데이터의 중심이 소비자에서 기업으로 옮겨갈 것이라고 분석했다. 'Data Age 2025' 백서에 포함된 주요 전망과 예측치는 다음과 같다.

과거 비즈니스 중심이었던 데이터가 우리 삶에 핵심적인 영향을 미치는 데이터로 진화할 것이다. 2025년에는 글로벌 데이터스피어(Datasphere)의 20%에 가까운 데이터가 우리 삶에 중요한 영향을 끼치는 성격을 띄게 되며, 전체 글로벌 데이터스피어 중 10%는 우리 모두의 삶에 있어 없어서는 안되는 매우 중요(Hypercritical)한 데이터가 될 것이다.

임베디드 시스템과 사물인터넷(IoT)으로 인해 2025년에는 네트워크에 연결된 개인이 네트워크 연결 기기와 하루 평균 4,800번의 상호 정보 교환을 하게 될 것이다. 이는 평균 18초에 한 번 정보 교환이 이루어지는 것과 같다.

IDC에 전망에 따르면 글로벌 데이터스피어 중 데이터 분석과 관련된 데이터는 자가 학습 기능을 갖춘 기기(Machine Learning)로 인해 50배 증가해 2025년 5.2 ZB에 달할 것이다.

2025년에는 생성되는 데이터의 1/4 이상이 실시간으로 생성되며, 이 중 95% 이상은 IoT와 관련된 실시간 데이터로 구성될 것이다.

자동화와 M2M(Machine-to-Machine) 기술로 인해 데이터 생산의 주체가 변모될 것이다. 지난 10년간 생산되는 데이터의 주체가 엔터테인먼트 관련된 분야였다면, 다가올 10년에는 생산성과 임베디드 데이터, 그리고 영상보안 및 광고와 같은 비(非) 엔터테인먼트 이미지와 동영상이 새로운 중심으로 자리 잡을 것이다.

씨게이트 CEO인 스티브 루조(Steve Luczo)는 “이번에 발표한 백서에서 알 수 있듯, 빅데이터 시대의 도래가 임박했으며, 진정한 데이터의 가치는 아직 미지의 세계에 머물러 있다. 그런 만큼, 로봇공학, M2M 등의 데이터 분석,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 새로운 관점과 생태계가 우리 사회에 끼칠 사회적, 경제적 영향에 대한 기대가 매우 크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기업이 오늘날, 그리고 다가올 미래에 포착할 수 있는 데이터의 가치는 실로 거대한 만큼, 글로벌 비즈니스 리더들이 향후 수십 년간 새로운 기회를 찾아내기 위해 노력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IDC 수석 부사장인 데이브 라인셀(Davd Reinsel)은 "무인 자동차부터 지능형 개인 비서까지, 데이터는 기업이 이전에는 상상할 수 없었던 새로운 기회를 열 수 있는 활력소로 자리잡았다"며, "기술의 혁신은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분석하고, 그 안에 어떤 가치가 있는지를 제대로 평가 및 구현하는데 매우 중요하다. 이처럼 새롭게 떠오르는 기술을 담아낼 기반이 되는 스토리지 역시 그 중요성이 점차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