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멘스, 레이저 시스템 전문 기업 트럼프와 적층 제조 산업화 위한 협력

부품 설계서부터 3D 프린팅까지 적층 제조 프로세스 통합
  • 2016-12-05 오전 11:16:46
  • 박종배 기자, jbpark@elec4.co.kr

금속 부품의 최적화된 적층 제조(Additive Manufacturing)를 위한 소프트웨어 출시하고, 트럼프의 프린팅 머신에서 적용

지멘스는 레이저 시스템 전문 제조기업인 트럼프(TRUMPF)와 파트너십을 새롭게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본 파트너십을 통해 레이저 메탈 퓨전(laser metal fusion) 기술을 산업화하고, 적층 제조(Additive Manufacturing)를 금속 부품 생산공정의 핵심 프로세스로 발전시키기 위해 협력할 방침이다.

현재 지멘스와 트럼프는 각 회사의 전문 역량을 결합해 3D 프린트된 금속 부품의 설계와 관련 준비에 필요한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개발하기 위해 협업하고 있다. 두 회사는 트럼프의 프린팅 머신용 powder-bed 기반의 레이저 메탈 퓨전(Laser Metal Fusion) 프로세스 전체를 지멘스의 NX 소프트웨어로 통합해 간소화한다는 계획이다. TRUMPF build processor 기술을 통합한 이 솔루션은 적층 제조와 3D 프린팅 준비(3D print preparation)를 위한 부품 설계와 엔지니어링에 활용될 예정이다.

토니 헤멀건(Tony Hemmelgarn) 지멘스 PLM 소프트웨어 대표 겸 CEO는 “새롭게 선보이는 양사의 통합 솔루션은 전체 프로세스의 모든 단계에 걸쳐 스마트 제품 모델을 적용해 고객들에게 높은 수준의 프로세스 안정성을 제공할 것이다”라며 “금속 부품의 설계, 시뮬레이션, 3D 프린팅과 NC 프로그래밍 툴을 하나의 시스템으로 통합함으로써 데이터 변환이 필요하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고 말했다.

트럼프의 레이저 기술 및 전자 장치 사업부(Laser Technology/Electronics Division) 대표인 피터 라이빙거(Peter Leibinger)는 “위에서 언급한 이러한 특징은 적층 제조를 산업용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현실적인 제안(realistic proposition)으로 구체화하는데 있어 결정적 요소라 할 수 있다. 이번 파트너십은 기계와 소프트웨어 사이의 최적의 인터렉션(interaction)을 가져옴으로써 고객은 적층 제조를 위한 최적화된 설계를 구현하고, 이를 기반으로 경쟁력을 강화 시켜나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설계에서부터 3D 프린팅된 완성 부품까지 간소화된 워크플로우 

이 솔루션은 최근 지멘스가 발표한 적층 제조를 위한 NX 소프트웨어 기술에 TRUMPF build processor 를 통합하며, TRUMPF TruPrint Laser Metal Fusion printers와 함께 판매될 예정이다. 이 신규 소프트웨어는 엔드투엔드 적층 제조 프로세스에 걸쳐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표준화해 제공한다.

하나로 통합된 연계 소프트웨어 환경(associative software environment)에서 전체 디지털 프로세스 체인을 효과적으로 처리할 수 있고, 부품 설계와 데이터 준비(data preparation)를 위한 개별 애플리케이션을 별도로 사용할 필요가 없다. 이 소프트웨어 패키지, TruTops Print with NX는 레이저 메탈 퓨전 부품을 적층 제조 방식으로 생산하기 위한 모든 필수 기능들을 하나로 모은 솔루션으로 트럼프 프린팅 머신에 적용되어 운영 된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태그 검색
본문 검색
TOP